어느새 11월 중순이네요 by 콘푸레이크

.
.
.







한 것도 없는데 어느새 시간이 이렇게 훌쩍 지나가버렸네요.
이제 남은건 기말고사와 종강공연정도.
이 두개만 끝나면 올해는 완전히 끝났다는 기분이 들 것 같네요.
여친이 없는 저는 이미 끝난것과 같은 기분이지만요. [웃음]
올해 크리스마스에는 하늘에서 펄펄 내렸으면 좋겠어요.
주먹만한 고드름이 말에요.

정말 아름다운 광경이겠죠.
핏빛 선혈이



날씨가 추워지는데 모두들 감기 조심하시고 11월 마무리 잘하시길.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